이사…

내일 이사를 가기로 했다.

아내가 추진하는 이번 이사의 주제는 남편을 식구들로 부터 격리하는 것이다.

나는 생활의 변경으로 밀려나 조용히 소외될 것이다.

이른바 가족열외~ ㅋ

20110712

17 thoughts on “이사…

  1. 으잉? 가족열외요~? 으잉~ ?

    (여인님 그런데 왜 여인님의 댓글은 최근댓글알리미에 나오지 않는지 모르겠어요)

    1. 답글이 늦었습니다. 인터넷 불통 + 바빠서…
      댓글의 댓글로 안달아서가 아닌가 모르겠습니다.

    1. 아내와 놀러도 다니고 아니면 거실이 아니라 다른 방에서 조용히 지내면서 식구들의 활동공간을 제공해야 되는데… 그만!

    1. 남자의 운명은 직장에서 소외(마르크스적인)되고 가족에게 소외되면서 기껏 룸싸롱에 가서 얼굴 못생긴 아가씨를 소외시키면서 살아가는 찌질한…

    1. 비오니까 정말 이사하기 힘들고 짜증나더군요. 이사는 무조건 날좋은 날 해야 합니다.

  2. 아 이사하시나보네요
    아무쪼록 무사히 마무리 하시기 바랍니다.
    이사에는 열외 되시더라도 이사 후의 짜장면은 함께 하시기를 ㅎㅎㅎ

  3. 흠….여인님만을 위한 독립공간이 마련되셨나요???^^

  4. 미안해요. 이 시간에 이 글을 읽고… 자꾸 자꾸 웃음이 나요. 미안해요. 근데. 그 후의 일이 심하게 궁금하네요.

    1. 열외를 당하려고 해도 시간이 부족합니다. 간혹 내려가 음악을 듣거나 하지 독서라든지 그런 것을 하기는 그렇습니다.
      게다가 요즘은 추운데 보일러가 문제가 있어서…ㅠ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