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먼에서의 밀회

중국 남방의 도시 廈門(Xiamen)은 세차례 간 셈이다. 그러나 생소하기는 마찬가지이다. 한번은 홍콩에서 배로 왔다 갔고, 두번째는 샨토우에서 버스로, 이번에는 홍콩에서 비행기로 갔기 때문이다. 아니 똑같은 경로로 샤먼을 갔다 하더라도 생소하기는 매한가지이리라. 홍콩에서 스타크루즈를 타고 도착한 첫번째의 방문은 8월 염천의 땡볕 속에서 난부퉈사(南普陀寺)를 본 후, 홍콩으로 배로 돌아갔고, 두번째는 밤에 도착하여 다음 날 낮동안 상담을 벌인…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