蘊古知新. 일단 배우고 익힌 다음에야 새 것을 깨우칠(일굴) 수 있는 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