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을 뜨면 도시의 뒷골목과 그늘이 보인다. 이제 풍경이 보이는 곳에서 살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