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복 선생의 글씨이자, 소주의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