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앞에 있지만 전혀 신경이 쓰이지 않으면 그것이 은신술이다. 이 바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