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이라는 것이 있을까

마지막 쪽

그러니까 지난 주 토요일, 지하철에서 생애의 마지막 오분을 맞이한 듯한 잠깐 이후, 부평에서 용산으로 향하는 직행 전철을 타고, 용산에서 국철로…

Continue Reading 마지막 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