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잎이 지는 거리에서…

일본에서 맞이하는 날씨는 좋았다. 덥고 습하며 때론 태풍에 지진, 미칠 듯 하다는 주재원의 말에도 불구하고, 내가 맞이한 날씨는 환장할 정도로 좋았다. 하네다에 도착하자 비가 내렸다. 모노레일을 타고 가는 길은 어두웠다. 지하철로 갈아타고 가와구찌(川口)에 내렸을 때도 비는 을씬년스럽게 내렸다. 화풍(和風)의 일식집에서 늦은 저녁을 먹고 잠을 잤다. 비 개인 아침은 미치도록 맑았다. 시간에 맞춰 역으로 가야 했지만,…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