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훈의 소설 ‘말(言)의 노래’의 제목이자 무대인 경기도 광주의 山城

남한산성(김훈)

정조가 명청조의 패관잡품의 문장을 배척하고 한문의 문장체제를 순정고문(醇正古文)으로 회복하자는 <문체반정>은 올바르고 순수한 문체를 공부하여 올리도록 함으로써, 전체 사대부의 문풍(文風)을 쇄신하려…

Continue Reading 남한산성(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