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다는 것의 標識라고 한다. 그래서 부처님의 삼법인의 첫번째가 一切皆苦다. 몽땅 고통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