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남해군 미조면 미조리에 위치한 어항이다.
미조가 미륵이 돕는다는 뜻인지, 오인태 시인은 미조포구의 마지막에 “미륵이 아직 머물러 계시더라”고 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