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까지 전해지는 손자병법은 조조가 원본을 요약하고 해석을 붙인 魏武註孫子 13편이다. 즉 조조가 지었다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