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현성이 없는 헛된 생각을 함. 또는 그 생각. 20세기 이후 이것들이 현실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