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바로 다음 날, 그러니 오늘이 없으면 없다. 혹은 다가올 앞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