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살았던 곳이라고 흔적이나 남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