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빙

오늘 낮 기온은 영상 13도. 광진교에서 내려다 본 한강은 아직 물이 풀리지 않았다. 배가 얼음을 깨고 지난 흔적 옆으로 살얼음이 녹을까 말까 고민하는 오후 2시다. 어제 같은 시각, 잠실 수중보 아래의 한강은 완전히 풀려있었다.

수중보 하나 사이로 막힌 한강과 흐르는 한강의 차이는 그러했다. 수중보로 가로막힌 한강은 자신의 냉기로 영상 13도의 하루를 견디며 얼어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