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아침에 나도 서 있다.

휴일의 아침이 좋다. 홀로 된 시간. 창을 걷으면 흐린 아침. 빛이 조용하다. 그리고 번거로운 것들이 저만큼에서 정박하고 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