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와 함께

오후 네시의 가을 햇살이 비로 쓸기에 적당하게 나뭇잎에 부딪혀 떨어져 내리고 있었다.

그리고 아침에…

집으로 돌아가는 길에 권금성을 보니 밤새 내린 비가 다시 歸天하며…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