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thoughts on “나를 위하여

  1. 자신을 어떠한 방향으로 변화시키려는 외부의 시선에서 벗어나
    있는 그대로의 자신을 인정해주고 토닥여 주는 것도 살아가는데 필요한 것 같아요.^^

    1. 누구에게 입각하기 보다 자기 자신 스스로가 자신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일 수 있다면 인생이란 살 만하고 행목할 수 있겠지요.

  2. 수많은 독서와 대화와 경험속에서 삶의 지혜를 찾고자 하지만 결국 후일, 어느날에 건네는 “잘살아라” 이 한마디를 위한 것이 아닐까하는 생각이 듭니다.

    1. 남이 말한 지혜보단 자신 속에서 피어나는 슬기로움에 깃들수 있다면 잘 살 수 있을텐데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lose